:: 기한제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도서검색   
 
도/서/카/테/고/리
푸른사상 Books
새로 나온 도서
전체도서목록
푸른사상 총서
한국문학전집  
국어국문학  
영어영문학
중어중문학  
연극영화, 희곡, 예술
사회과학
서양사
사전
동의학
학술지(학회지/동인지)
문학
푸른사상 소설선
푸른사상 시선
푸른사상 동시선
푸른사상 동화선
푸른사상 산문선
푸른사상 비평선
외국소설
산문/기행/에세이
교양/논픽션
단행본
푸른생각
계간 푸른사상
 
 
작성일 : 23-05-12 09:36
 소나무 방정식
오새미
2023.5.12
979-11-308-2040-8
12,000원


인생의 서사와 서정을 씨줄과 날줄 삼아 직조해낸 시편들

오새미 시인의 세 번째 시집 『소나무 방정식』이 <푸른사상 시선 177>으로 출간되었다. 시인은 인생이라는 방정식을 풀기 위해 지나온 삶의 여정 속 슬픔과 그리움을 안고 세상 밖으로 나서고 있다. 내밀한 서정의 세계를 정교하게 구축한 이번 시집은 한층 더 깊어진 시적 사유와 섬세한 감각이 돋보인다.


<작품 세계>

오새미 시인이 보여주는 참의 해답에서 수학적 숫자로 가늠이 되는 차이는 인생의 형편과 상황의 다름과 높낮이로 나타나지만 그렇다고 해서 그것이 오답은 아니고 다만 숫자의 차이와 같은 수량적 차이일 뿐이다. 그런 관점에서 오새미 시인의 첫 시집 제목이 『가로수의 수학 시간』이었다는 것을 감안하면 이번에 세 번째 시집이 되는 『소나무 방정식』은 그 첫 시집이 구축한 시 세계의 연장선에서 더욱 정교하고 더욱 깊어진 시 세계를 보여준다. 두 번째 시집 제목이 『곡선을 기르다』여서 여기의 “곡선” 또한 수학적 “곡선”의 의미를 담보하고 있는 가능성이 충분하다. 동시에 “곡선”을 ‘기르는 행위 또는 삶’을 드러내는 “기르다”도 방정식을 풀어가는 인생의 그것을 암시한다.
그러므로 세 번째 시집을 통해서 드러내는 오새미 시인의 시 세계는 수학적 바탕의 정교하고도 정확한 설계도 위에 인생의 서사와 서정을 씨줄과 날줄 삼아 직조해낸 가족의 서정화라고 하겠다. 수학적이면 눈물이 없이 건조할 것 같은데 오히려 그 반대다. 수학적이면서도 눈물이 많다. 눈물이 풍부하면서도 수학적인 가족 서사다.
오새미 시인의 이런 현상을 어떻게 규명하면 좋을까. 딱딱한 질감이 품은 서정. 건조한 숫자가 품은 서사. 이렇게 말하면 될까. 오새미 시인의 의지가 투영된 세 번째 시집 제목 『소나무 방정식』은, 이제 본격적으로 오새미 시인의 시 세계를 펼치기 위해 대항해의 준비를 마쳤다. 웅비의 날개를 높이 들어 올리는 순간을 맞이했다. 그 힘찬 날갯짓으로 날아가 앉을 다음 시집의 확장성이 어떻게 구현되어 우리 앞에 나타날까. 그날은 가족이라는 대상을 시의 미적분과 접목해 형상화함으로, 한 차원 높은 시 세계의 미지성을 열어 보여주는 날이 되지 않을까.
― 이종섶(시인, 문학평론가) 작품 해설 중에서
제1부
상처를 위하여 / 옹이 / 달을 세일하다 / 소나무 방정식 / 꽃샘 문양 / 국수 말아주는 여자 / 바람의 무게와 질량을 측정하는 저녁 / 햇살 덮은 연두 / 바람의 선율 / 가을볕에 깃든 슬픔 / 새들의 바느질 / 트릴의 미학 / 등대한의원 / 태평무 / 노을국

제2부
매미 / 뜨거운 냄비 / 울음병창 / 바지는 발이 없다 / 비는 추락해야 산다 / 눈물의 껍질 / 장마 끝에 피는 꽃 / 한 치 앞을 모르는 꽃잎 / 가랑비주의보 / 꼬리가 처지다 / 하늘 굼벵이 / 바람의 겨드랑이를 간질이다 / 마림바 즉흥곡 / 울음의 장례 / 사라오름

제3부
토마토는 방울방울 / 가락병창 / 풀쐐기 / 세월의 매듭은 질기다 / 계단이 앓는다 / 간절기 / 가슴은 마르지 않는다 / 부부 / 사이시옷 / 레이어드 스타일 / 눈물은 부드러워진다 / 아마릴리스 / 구름을 우린 비 / 상고대 물고기 / 2월은 숨쉰다

제4부
눈물 감옥 / 손톱이 무뎌진다 / 하모니카 / 서번트증후군 / 동굴은 입만 벌리고 산다 / 필터버블 / 결 / 눈물을 말려 향기를 만든다 / 현수막은 잠들지 않는다 / 꽃으로 잠들다 / 따뜻한 밥상 / 가장 환한 밤 / 눈물을 잠재우는 강 / 겨울은 얼지 않는다 / 충전기

작품 해설 : 시로 풀어보는 가족과 벼랑의 방정식 - 이종섶
오새미
전북 전주에서 태어났다. 2018년 『시와 문화』 신인상을 받으며 작품 활동을 시작했다. 시집으로 『가로수의 수학 시간』 『곡선을 기르다』가 있다.

 
   
 

 
  도서출판 푸른사상사 , 대 표 : 한봉숙 사업자등록번호 : 295-46-00038
주 소: 경기도 파주시 회동길 337-16(서패동 470-6)
전화 : 031-955-9111~2, 팩 스 : 031-955-9114 E-mail: prun21c@hanmail.net
Copyright ⓒ 2012 prun21c.com All rights reserved.